납작복숭아 생김새 종류 먹는법 효능 (1박 2일 괴산 납작복숭아)

납작복숭아 생김새 종류 먹는법 효능 (1박 2일 괴산 납작복숭아)

이번 건강 꿀 정보는 납작복숭아효능입니다. 납작복숭아라고 처음 들어보셨을텐데요.납작복숭아란 복숭아의 한종류로 원산지가 프랑스 입니다. 사진과 같이 베이글처럼도 생겼고 복숭아가 납작해진 모양을 한 복숭아 입니다. 일반 복숭아랑 납작복숭아의 차이는 단순하게 생김새만은 아닙니다. 납작복숭아는 일반복숭아보다. 당보다가 높고 향이 더 진하고 깊습니다. 영양면으로도 일반복숭아보다는 칼륨과 비타민C가 더 풍부하게 들어 있습니다. 재배는 원산지인 프랑스나 이탈리아,스페인 같은 유럽권에서 주로 재배 됐지만 한국에서도 현재 재배되고 있습니다.

영어로도 flat peaches인 납작복숭아는 일반복숭아보다는 조금더 빨리 성장해서 여름철에 빨리 만나볼수 있습니다. 납작복숭아의 제철은 주로 6월8월 입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온난화로 날씨가 더워져 5월에도 먹을수 있다고 합니다.


imgCaption0
납작복숭아 먹는 법

납작복숭아 먹는 법

일반적으로 우리들이 복숭아 먹는 법과 똑같이 먹으면 됩니다. 단지 모양이 납작한 모양일 뿐, 복숭아 품종 중에 하나이기 때문에 효능도 복숭아와 같습니다. 납작복숭아 생과로도 먹지만, 음료나 잼 등 디저트 요리에 다르게 응용되고 있으며, 납작복숭아로 만든 제품들도 하나둘씩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상 납작복숭아에 관련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딱복 vs 물복

천도복숭아는 겉면에 털이 없고 자두처럼 매끈하며, 속은 단단하고, 복숭아 중에 새콤한 맛이 가장 강한 품종입니다. 최근에는 당도가 높은 신품종들이 나와서 인기가 오르고 있습니다. 천도는 과육이 단단하지만 숙성 정도에 따라 물컹해지기도 합니다. 털복숭아는 과육의 종류에 따라 식감과 맛이 조금 차이가 있습니다. 황도는 단단하고 즙이 적으며, 백도는 과육이 부드럽고 즙이 많습니다. 복숭아 팬들 사이에서 과즙이 많은 물렁한 복숭아물복와 당도와 수분이 비교적 낮은 튼튼한 복숭아딱복에 대한 최애하는 점 싸움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백도 과육이 연하고 당도가 높습니다. 복숭아 품종의 약 70를 차지합니다. 황도 과육이 단단하고 과즙이 적습니다. 단맛이 강하며, 신맛은 약합니다. 천도 털이 없어 껍질째 먹을 수 있어 편하지만, 백도나 황도에 비해 새콤한 맛이 강합니다.

어떤 복숭아를 골라야 좋을까?

맛있는 복숭아를 고르기 위해서는 4가지를 꼼꼼하게 살펴보아야 합니다. 꼭지에 상처가 있는 복숭아는 피합니다. 복숭아는 꼭지가 씨앗까지 이어져 있어 꼭지 주변이 상하거나 초파리가 심하게 꼬이는 경우 속이 물러지고 썩어있을 확률이 높습니다. 꼭지 부분 향기를 맡아보아야 합니다. 복숭아는 꼭지 부분에서 나는 향기가 진하고 달콤해야 합니다. 시큼하거나 쿰쿰한 향기가 나는 것은 상태가 좋지 않은 복숭아입니다.

복숭아 가운데 있는 골이 선명한 것을 고릅니다. 복숭아 끝이 뾰족한 것은 신맛이 강하므로 둥근 것을 고릅니다.

납작복숭아

국내에서 재배되기 시작한 납작한 복숭아, 일명 납복이 등장했습니다. 납작한 복숭아는 동글동글한 복숭아를 납작하게 눌러놓은 것처럼 생겨 이름 붙여졌습니다. 납작복숭아 영어로 Saturn Peach토성 복숭아, Doughnut peach도넛 복숭아, Flat peach납작 복숭아, UFO peachUFO 복숭아라고 불립니다. 납작 복숭아 맛은 우리나라에서 재배되는 보편적인 복숭아보다. 새콤한 맛이 적고 단맛이 강한 것이 특징입니다.

납작하게 눌러놓은 모양의 매력적인 생김새도 인기몰이에 한몫합니다. 털복숭아와 같이 과육은 흰 것과 노란 것, 튼튼한 것과 물렁한 것이 있습니다. 납작복숭아는 수확하고 이틀 후에 먹는 것이 가장 맛있다고 하네요. 납작복숭아는 보편적인 복숭아와 다르게 독특한 생김새를 갖고 있어 변이종이거나 새로 나온 신품종이 아니냐는 착각을 많이 받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납작복숭아

말 그대로 생김새가 납작한 복숭아입니다. 과즙이 많고 과육이 무르며, 한국의 일반적인 복숭아보다. 새콤한 맛이 적고 단맛이 강합니다. 누가 눌러놓은 것처럼 생겨서 그런지 둥근 복숭아에 비해 크기도 작고 가볍다. 그래서 갖고 다니며 먹기 편합니다. 과육은 흰 것도 있고 노란 것도 있습니다. 이상하게 생겨서 새로 만든 품종이라 오해하는 사람들도 있었는데 그런 건 아니고, 일반 복숭아와 비슷하게 중국이 원산지다. 중국에서는 판타오 라고 불린다.

한국식 한자음으로 하면 반도.중국 신화에도 지속해서 등장합니다. 서왕모의 정원에서 열린다고 하며, 손오공이 먹은 복숭아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유럽과 미국에서도 열심히 생산, 유통됩니다. 본질적으로 미국에는 19세기에 처음 소개되었으나 큰 반응은 없었다고 합니다. 그러다. 1990년대에 큰 인기를 끌기 시작, 지금처럼 흔해졌다.

자주 묻는 질문

납작복숭아 먹는 법

일반적으로 우리들이 복숭아 먹는 법과 똑같이 먹으면 됩니다. 좀 더 구체적인 사항은 본문을 참고해 주세요.

딱복 vs 물복

천도복숭아는 겉면에 털이 없고 자두처럼 매끈하며, 속은 단단하고, 복숭아 중에 새콤한 맛이 가장 강한 품종입니다. 궁금한 사항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어떤 복숭아를 골라야

맛있는 복숭아를 고르기 위해서는 4가지를 꼼꼼하게 살펴보아야 합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